남악신도시 첫 분양실적 기대 이상
상태바
남악신도시 첫 분양실적 기대 이상
  • 취재팀
  • 승인 2004.10.22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업용지 239필지 중 213필지 분양률 89%
전남 신도청이 들어서는 무안 남악신도시의 택지 분양실적이 양호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남도에 따르면 지난 13일부터 남악신도심내 택지지구 상업용지 1차분 239필지(18만1천평)에 대한 분양을 실시해 15일 마감한 결과 213필지(14만7천평)가 분양돼 89%의 분양률을 기록했다.

도는 건설경기와 부동산 경기 침체 등으로 분양이 저조할 것으로 우려 됐지만 이처럼 높은 분양률을 나타낸 것은 도청 소재지로 동남아는 물론 국제교역의 중심도시로 뻗어나갈 기대감과 생태환경을 바탕으로 과학적 공간을 갖춘 철저한 계획도시로 조성되는 도시여건을 가지고 있기 때문으로 보고 있다.

나머지 미분양 상업용지는 다음달 공동주택용지(7필지 5만4천평) 분양때 함께 분양될 예정이다.

남악신도시는 내년 초께로 예정된 주택용지와 학교시설용지에 대해 분양이 완료되면 사실상 토지분양이 끝나게 된다.

한편 지난 2000년말 남악 신도시에서 첫삽을 뜬 전남도청은 내년 6월께 준공식을 갖고 하반기중에는 이전작업이 개시될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