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지방직 9급→5급 28년 3개월 걸려
상태바
전남 지방직 9급→5급 28년 3개월 걸려
  • 김정순 기자
  • 승인 2020.10.06 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서 가장 길어…광주는 21년

[무안신문=김정순 기자] 전남도 지방직 공무원 9급이 5급까지 승진하는 데 28년 3개월이 소요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국 지방직 중 가장 긴 소요 기간으로 세종시(17년 6개월)보다 10년 이상 차이가 나 정부 차원의 대책 마련이 시급한 것으로 드러났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박재호 의원(더불어민주당·부산 남구을)이 행정안전부로부터 제출받은 ‘2019년 지방직 공무원 승진 소요 현황’ 자료에 따르면, 세종시의 경우 9급 공무원이 5급 승진까지 17년 6개월이 걸렸지만, 전남은 28년 3개월이 소요돼 동일 직급으로 승진하는데 10년 7개월의 격차가 발생했다.

2019년 지방직 공무원 승진 현황을 보면, 9급에서 5급 승진까지 세종시가 17년 6개월로 가장 빨랐고, 광주광역시 21년, 부산광역시 22년 2개월, 강원도 23년 5개월로 빠르게 나타났다.

반면, 전남은 28년 3개월로 승진 소요 기간이 가장 길었고, 충남 27년 1개월, 경남 27년, 경기도 26년 8개월로 5급 승진까지 소요 기간이 길게 나타났다.

박 의원은 “공무원에게 승진이 빠른 것은 조기 퇴직을 의미하기에 부담이 되고, 승진이 안 되는 것은 공무원 사기 진작 차원에서 문제가 된다”며 “9급 공무원이 5급까지 승진하는 데 걸리는 기간이 지역별로 10년 이상 격차가 나는 만큼 공무원 조직을 총괄하는 행안부가 지방직 공무원 승진현황에 대한 전반적인 점검을 통해 승진 소요 연수의 적정성 여부를 검토해야 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