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복지공동체 「힘내라! 소상공인」 캠페인
상태바
전남복지공동체 「힘내라! 소상공인」 캠페인
  • 김나인 기자
  • 승인 2020.03.31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말까지 성금모금…영세상인 물품 구매해 사각지대 전달

[무안신문=김나인 기자] 전남복지재단(대표이사 신현숙)은 전남사회복지협의회(회장 노진영), 전남사회복지사협회(회장 정행식)와 공동주관으로 4월말까지 코로나19 직격탄을 맞은 지역 영세상인을 돕는 「힘내라! 소상공인」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밝혔다.

캠페인 참여 단체 및 시설은 우선 임직원 자율 성금모금을 실시한다.

모금액은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는 각 지역 전통시장, 영세 자영업자 등이 판매 중인 식료품이나 생필품을 구입해 침체된 지역시장 경기에 다소나마 활기를 불어넣는다는 계획이다. 특히 급속한 매출 저하로 당장 도움이 절실한 영세상인의 사정을 감안해 모금기한을 최소화 하고 곧바로 물품 구매에 나설 방침이다.

구매한 물품은 각 지역 취약계층이나 소규모 아동·장애인·노인 생활복지시설 등 복지사각지대에 전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