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올해 친환경보일러 5,100대 보급
상태바
전남도, 올해 친환경보일러 5,100대 보급
  • 김나인 기자
  • 승인 2020.02.14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로원 등 공동시설·신축 공동주택도 지원

[무안신문=김나인 기자] 전라남도는 대기질 개선을 위해 일반가정과 저소득층 등에 친환경보일러 설치비용 일부를 지원키로 하고 올해 5천100대를 보급 지원한다고 밝혔다.

전라남도는 올해 저소득층의 지원금액을 1대당 20만원에서 50만원으로 확대하고, 양로원 등 공동시설과 신축 공동주택 지원도 추가하는 등 신규 설치 지원대상을 대폭 확대해 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친환경보일러는 시간당 증발량이 0.1t 미만으로 일반 보일러보다 열효율이 높고, 미세먼지 발생원인 중 하나인 질소산화물(NOx)을 일반 보일러의 8분의1 수준으로 저감한 환경산업기술원 환경표지인증을 받은 제품이다.

현재 환경표지인증을 받은 친환경 콘덴싱보일러는 6개사 233종으로, 자세한 제품 현황은 한국환경산업기술원 누리집(el.keiti.re.kr)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지원신청은 각 보일러 대리점에 구비서류를 제출하면 각 시·군별로 우선순위에 따라 선정한다. 지원대상은 환경표지인증을 받은 친환경 보일러를 설치한 도민이며, 소유자의 동의를 받은 세입자도 신청할 수 있다.

전남도 관계자는 “친환경보일러로 교체하면 연간 13만원의 난방비를 절감하고 초미세먼지 원인 물질인 질소산화물의 배출도 줄일 수 있다”며 “보일러 교체를 미뤄왔던 도민은 서둘러 신청해 국가와 전남의 친환경 정책에 동참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전라남도는 도내 취약계층, 독립유공자 등을 대상으로 2017년부터 지난해까지 도비사업으로 해마다 90여대씩 248대를 지원해 왔으며, 지난해는 국비 사업으로도 655대를 지원해 지금까지 총 903대를 보급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