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아열대 작물 적극 육성한다.
상태바
무안군, 아열대 작물 적극 육성한다.
  • 김정순 기자
  • 승인 2019.11.04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후변화 선제적 대응…김산 군수 파파야농가 현장방문

[무안신문=김정순 기자] 무안군이 미래농업을 견인할 아열대 작물을 적극 육성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김산 군수는 지난 10월23일 아열대 작물 재배 선도 농가인 관내 파파야 재배 농가를 방문해 농업 현장의 목소리를 경청해 농정에 적극 반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날 방문한 농가는 몽탄면 구산리 양성승 씨 농가로 올해 무안에서 최초로 파파야를 재배한 농가다.

양성승씨는 “배우자가 동남아 출신으로 자연스럽게 아열대 작물에 관심을 가지게 됐다.”면서 “재배 및 판매방법, 경쟁력을 확인해 무안군에서 추진하고 있는 ‘기후변화대응 아열대작물 발굴시범 사업’에서 시설하우스 1,000㎡, 관수시설 및 난방 시설, 묘목 구입을 지원받아 파파야 재배를 시작하게 됐다.”고 말했다.

농가는 파파야 외에도 차요테, 롱빈, 오크라 등 여러 아열대 과채류를 재배하고 있으며, 수확한 작물은 로컬푸드 직매장과 외국인노동자 및 이주여성들에게 온·오프라인으로 판매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