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남면새마을협의회, 부녀회,정화활동 통해 해양쓰레기 3톤 수거
상태바
운남면새마을협의회, 부녀회,정화활동 통해 해양쓰레기 3톤 수거
  • 김나인 기자
  • 승인 2019.08.08 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안신문=김나인 기자] 운남면 새마을협의회(회장 전봉식)와 부녀회(회장 구금자) 회원 30여 명이 지난 1일 영해마을과 원동마을 앞 바닷가 일대에서 정화활동을 펼쳐 쓰레기 3톤을 수거했다.

박종학 운남면장은 “무더위 속에서도 정화활동을 해준 새마을 협의회와 부녀회에 감사드린다”면서“앞으로 지속적으로 정화활동을 실시하여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후손들에게 물려줄 수 있도록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