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닫은 학교를 지역민의 쉼터로
상태바
문 닫은 학교를 지역민의 쉼터로
  • 김정순 기자
  • 승인 2019.06.13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안교육지원청 폐교관리지원단, 폐교 단장

[무안신문=김정순 기자] 무안교육지원청 2019년도 폐교관리지원단이 폐교 단장을 시작했다.

무안교육지원청과 일선학교에서 근무하는 행정실장 등 지방공무원 12명으로 지난 5월31일 구성 발족된 폐교관리지원단은 지난 4일 (구)해제동초등학교를 시작으로 11일에는 (구)양정초등학교를 방문하여 무성하게 자란 잡초를 정리하고 학교건물과 동상 등을 가리는 수목들을 전정하여 학교의 모습을 한층 밝고 주변 환경과 조화롭게 가꾸었다.

폐교관리지원단은 잡초 제거, 수목 전정 등 무성하게 자란 초목의 정리뿐만 아니라 깔끔하게 정비된 화단에 해바라기를 비롯한 다양한 꽃을 심으면서 기존에 어둡던 학교에서 꽃피는 학교를 기대케 했다. 폐교관리지원단은 앞으로도 정기적으로 방문하여 초목 정리와 화단 관리 등 폐교관리에 최선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정재철 교육장은 지난 11일 (구)양정초등학교를 방문하여 “폐교는 지역민의 쉼터이고 누군가의 모교였다”면서 화사하게 변할 폐교를 위해 힘써주는 폐교관리지원단의 노고에 감사함을 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