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악신도시 상업용지 일반 첫 분양
상태바
남악신도시 상업용지 일반 첫 분양
  • 취재팀
  • 승인 2004.10.08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3일 당일 경쟁입찰 공급
전남 신도청이 들어서는 남악신도시의 택지개발지구중 중심 상업용지 등이 일반인에게 첫 분양된다.

전남도청 이전사업본부는 오는 13일부터 3일간 신도시 상업용지 등 251필지 9만6천여평을 일반에게 분양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분양하는 땅은 택지개발지구 1단계 개발면적 37만여평중 중심 상업용지 78필지 3만1천평은 오는 13일, 일반상업용지 83필지(1만7천평)는 14일, 주상복합과 준주거용지, 주차장, 주유소 용지 등 69필지(3만5천평)는 15일에 각각 경쟁입찰을 통해 공급된다. 아울러 업무시설과 종교시설 21필지(1만3천평)는 추첨을 통해 19일에 공급된다.

평균 예정가격은 중심 상업용지가 평당 410만원선, 일반 상업용지 350만원, 주상 복합용지 250만원선이며 준주거용지와 업무용 시설용지는 270만원과 358만원 등이다.

분양자격은 지역 등에 제한없이 일반 실수요자는 누구나 가능하며 입찰 등록은 당일 현장에서 받는다.

입찰 및 추첨장소는 목포시민문화체육센터 소공연장.


문의/ 전남도청 이전사업본부(☏061-270-875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