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소방서 청계119지역대 구급차 이송 중 새 생명 탄생
상태바
무안소방서 청계119지역대 구급차 이송 중 새 생명 탄생
  • 김정순 기자
  • 승인 2020.12.04 1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안신문=김정순 기자] 무안소방서 청계119지역대 대원들의 도움으로 구급차 안에서 새 생명이 탄생했다.

무안소방서(서장 박원국)에 따르면 지난 3일 오전 10시 10분경 청계119지역대 구급대원(소방장 박선기, 소방장 김진걸)은 “아이가 나올 것 같다”는 다급한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했다. 태국인 근로자 부부가 출산을 위해 개인차로 목포소재 산부인과로 이동하는 중 분만통증이 심하여 119에 신고를 했던 것. 현장 도착 후 출산이 임박함을 인지한 구급대원들의 신속한 대처로 산모는 구급차 내에서 정상 분만하게 되었다.

이번 출산을 도운 박선기, 김진걸 구급대원은 15년 이상 경력의 구급대원으로 이미 수차례 분만을 도운 경험이 있어 침착하게 대처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한편, 산부인과로 이송된 산모와 신생아는 건강하게 회복되고 있다고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