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사랑상품권, 지역 경제 활성화 ‘톡톡’
상태바
무안사랑상품권, 지역 경제 활성화 ‘톡톡’
  • 김정순 기자
  • 승인 2020.10.30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 특별 할인판매 연말까지 실시

[무안신문=김정순 기자] 지역상품권인 무안사랑상품권 판매액이 10월 중순 기준 470억 원을 돌파했다.

무안군에 따르면 2019년 7월 첫 발행된 무안사랑상품권은 올해 610억 원을 발행하였으며 추석을 앞둔 지난 9월에는 한달 동안 128억 원이 판매됐다. 이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10% 특별 할인판매 실시로 일반 판매분 증가와 더불어 각종 정책수당 상품권 지급 등으로 판매량이 크게 증가했기 때문이다.

판매된 상품권의 회수율은 85%로, 이에 따른 사용처는 소매점(마트, 전통시장 등) 73%, 음식점 13%, 보건업 4%, 기타 업종 10%이다.

올해 군에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과 소상공인들을 위해 지난 2월부터 오는 12월까지 상품권 특별 할인판매를 실시하여 군민들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고 소상공인 매출증대에 크게 기여했다.

한편 무안사랑상품권은 관내 NH농협, 수협, 축협, 신협, 새마을금고, 산림조합에서 구매 가능하며, 가맹점은 총 2,780개소이다. 가맹점 현황은 군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무안사랑상품권
▲▲무안사랑상품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