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산강 바라보며 자연속에서 힐링
상태바
영산강 바라보며 자연속에서 힐링
  • 김건우 기자
  • 승인 2020.10.07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몽탄 ‘식영정’ 식영정 주변 정비 완료

[무안신문=김건우 기자] 무안군이 지난 9월 말 몽탄 식영정 정자 주변정비를 마치고 몽탄의 비경 느러지 등 영산강 풍광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식영정(몽탄면 이산리)
▲식영정(몽탄면 이산리)

몽탄면 이산리에 위치한 식영정은 고목과 어우러져 영산강변의 정자 가운데에서도 영산강과 들판을 바라보기에 가장 아름다운 풍치를 지닌 곳으로 유명하다.

이 곳은 병자호란 때 남한산성 방어에 참여했던 한호 임연이 쉬면서 세상 경영의 구상을 한 장소로써 담양의 식영정이 그림자 영(影)을 쓴 것과 달리 경영할 영(營)을 썼다.

올해 영산강 강변도로(나주 영산대교∼무안 몽탄대교)와 승달산 만남의 길(청계 청수리∼몽탄 대치리)이 개통된 이후로 식영정을 찾는 관광객이 늘어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식영정을 찾는 관광객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영산강 경치를 감상할 수 있도록 정자 주변 정비를 실시하였다”면서“몽환적인 비경을 품은 영산강 느러지를 볼 수 있는 호남유일의 명소인 식영정을 많이 방문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