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코로나 확진자 166명
상태바
전남 코로나 확진자 166명
  • 김건우 기자
  • 승인 2020.09.16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기준 격리환자 96명·사망자 0명

[무안신문=김건우 기자] 전라남도가 코로나19에 대한 적극적인 방역활동을 펼친 결과 최근 진정세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총 누적인원과 인구 10만명당 발생률이 전국 도 단위에서 하위 수준으로 나타났다.

▲코로나바이러스
▲▲코로나바이러스

지난 14일 전라남도에 따르면 이날 현재까지 도내 확진자는 해외유입 33명을 포함해 총 166명을 기록, 전국 총 확진자(2만 2천 285명)의 0.74%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시․도별로는 제주(53명), 세종(70명), 전북(100명), 울산(141명), 충북(147명)에 이어 6번째로 적은 규모로, 제주를 제외한 도 단위에선 3번째로 적다. 누적 확진자가 가장 많은 곳은 대구(7천112명)로, 이어 서울(4천711명), 경기(3천933명), 경북(1천488명), 인천(834명) 등의 순을 보였다.

또한 전남지역 인구 10만 명당 발생률은 8.90명으로 전북(5.50명)과 제주(7.90명), 경남(8.00명)에 이어 4번째로 적다. 전국 평균은 48.40명이다.

전남지역 확진자 가운데 격리 치료중인 환자는 14일 현재 96명이며, 치료를 마친 격리 해제자는 70명으로 42.2%의 완치율을 보이고 있다.

사망자는 1명도 없어 세종, 전북, 경남, 제주와 함께 치명률 0%를 기록했다. 현재 음압병상을 갖춘 전문병원에 10명의 고령환자가 입원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