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찾아가는 이동 빨래방」 2천여 가정 찾아간다
상태바
「찾아가는 이동 빨래방」 2천여 가정 찾아간다
  • 김정순 기자
  • 승인 2020.02.03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동 불편 독거노인, 중증장애인 가정 등 호응도 높아

[무안신문=김정순 기자] 무안군은 거동이 불편한 독거노인과 저소득 취약계층 가정에 세탁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지난 2월 3일부터 ‘찾아가는 이동 빨래방’ 운영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이동 빨래방은 1.2톤 차량에 세탁기 4대와 발전기 설비를 갖추고 있으며 거동이 불편한 독거노인과 중증장애인 가정, 통합사례관리가정 등 지역 내 소외계층 가정에 직접 찾아가 세탁·건조 서비스를 제공하는 복지사업이다. 특히, 거동이 불편해 세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 사업은 공익형 자활근로사업의 일환으로 시행되며 이동 빨래방 서비스가 필요한 소외계층 가정은 무안지역자활센터 또는 읍·면사무소를 통해 세탁·건조 서비스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군 관계자는 “찾아가는 이동 빨래방 사업을 통해 소외된 이웃의 쾌적한 주거환경 개선에 도움이 되길 희망한다”며 “연중 2,000여 가정에 찾아가는 이동 빨래방 운영을 목표로 지역복지 증진을 위해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