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청년농업인 스마트팜 영농실습장 운영
상태바
무안군, 청년농업인 스마트팜 영농실습장 운영
  • 김정훈 기자
  • 승인 2020.01.08 2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에게는 창업 기회를, 농촌에는 새로운 활력을

[무안신문=김정훈 기자] 무안군이 청년에게 창업의 기회를 제공하고 농촌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는 영농실습장을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영농경험이 부족한 청년에게 스마트팜 실습장을 임대하고 농업경험과 영농기술 습득 기회를 제공하여 창업 후 실패 가능성을 최소화하는 데 목적을 두고 있다.

군은 2018년 농식품부 공모사업에 선정, 국도비 3억 원을 확보해 청계면 청천리에 첨단스마트팜 연동하우스 1,404㎡의 경영실습 임대농장을 조성했다.

영농실습장은 농장을 임차한 만 18세 이상 만 40세 미만 청년이 본인의 책임하에 영농계획, 재배, 판매 등 모든 영농과정을 직접 수행하며 작물 입식 비용 및 영농에 필요한 일체를 본인 부담 방식으로 임대한다.

현재 군에는 청년 창업 장기보육 실습생 3명이 딸기와 고추 재배를 시작했다.

군 관계자는 “첨단과학기술을 활용한 스마트팜 농업기술을 통해 농업경쟁력을 강화하고 농업분야의 청년 유입을 촉진해야 변화하고 있는 농업 환경에 대응할 수 있다”면서 “앞으로 청년농업인들이 실패하지 않고 성공적으로 미래 농업의 주역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