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계량기 동파·상수도관 동결 긴급 복구
상태바
수도계량기 동파·상수도관 동결 긴급 복구
  • 김정순 기자
  • 승인 2019.12.02 0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 내년 3월 13일까지 동파대책상황반 운영

[무안신문=김정순 기자] 무안군은 ‘겨울철 수도시설 동파방지 대책’을 수립하고 지난 11월 20일부터 내년 3월 13일까지 수도계량기 동파대책상황반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수도계량기 동파대책상황반은 상하수도사업소와 대행업체를 비롯해 2개 반 24명으로 구성되어 한파 기간 중 수도계량기 동파, 상수도관 동결 등의 피해가 발생할 시 신속하게 복구 작업을 펼쳐 주민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또한 무안군은 군민들이 미리 수도계량기 동파를 예방할 수 있도록 언론, 수도요금 고지서, 소식지, 이장 회의 등을 통해 동파 예방 방법 등을 지속적으로 홍보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동파 피해 방지를 위해 헌 옷 등의 보온재로 계량기통을 채워 찬 공기가 스며들지 않도록 하고, 한파가 지속될 때는 수돗물을 조금씩 흐르게 해 동파를 예방하여야 하며, 만약 수도관이 얼었을 경우 헤어드라이어를 이용하거나, 미지근한 물부터 점차 따뜻한 물을 이용해 녹여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상하수도사업소는 10월부터 동파피해 방지를 위해 계량기 보온재(스티로폼)가 없는 계량기 통을 조사하여 보온재(스티로폼)를 제공하고 있으며, 계량기 보온재를 분실한 군민은 상하수도사업소로 직접 신고하면 제공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