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마을공동체 활성화 방안 모색’ 선진지 견학
상태바
‘ 마을공동체 활성화 방안 모색’ 선진지 견학
  • 김정순 기자
  • 승인 2019.11.19 1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을 공동체 우수지역 전북 진안군 두원마을, 원영장마을 탐방

[무안신문=김정순 기자] 무안군은 지난 15일 마을공동체 활동지원 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13개소 공동체 30여명과 함께 전북 진안군 두원마을과 원연장마을 일원으로 선진지 견학을 다녀왔다고 밝혔다.

이번 견학은 타 지역의 우수사례를 학습함으로써 지속가능한 마을공동체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두원마을과 원연장마을은 ‘참 살기 좋은 마을 가꾸기’, ‘으뜸 마을 가꾸기’등 각종 마을공동체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한 마을로, 견학에서는 자체 자원을 활용한 공동체 활동 추진 사례와 문제점, 그에 대한 극복과정 등을 소개하는 강의와 더불어 마을탐방 등이 실시됐다.

견학에 참여한 박승석 회장은 “요즘 농촌은 양파작업 등 일손이 바쁜 시기여서 처음에는 참여하는 게 망설여지기도 했지만 막상 견학에 참여해 우수지역의 공동체 활동 노하우 등을 배울 수 있어 매우 유익한 시간이 됐다.”고 말했다.

군 관계자는 “이번 견학을 통해 지속가능한 공동체 활동 방안을 모색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하고, 참여한 마을 간 네트워크 구축으로 마을공동체 활성화에 기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19년 전라남도 마을행복공동체 활동지원 사업에는 씨앗단계 11개소, 새싹단계 2개소 등 무안군 소재 공동체 13개소가 선정되어 공동체 활동을 활발히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