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농업 생활원예 프로그램 성료
상태바
도시농업 생활원예 프로그램 성료
  • 김나인 기자
  • 승인 2019.11.01 1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악주민 450명 대상, 지역공동체 회복

[무안신문=김나인 기자] 무안군은 지난 9월 16일부터 10월 28일까지 남악 5개 마을 450명 주민을 대상으로 실시한 하반기 도시농업 프로그램이 성료 속에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생활원예 교육으로 세로토닌 증가, 우울증 감소, 불안감 효소 등 치효효과가 있는 하바리움 무드 등 만들기, 공기정화와 미세먼지 흡착 효과가 탁월한 식물 실내정원 가꾸기, 양파소비촉진과 우리가족 건강을 위한 양파장아찌 만들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이뤄졌다.

주민들은 “이번 교육을 통해 우리 지역의 농업·농촌에 대해 어느 정도 이해하게 되면서 생산자와 소비자 모두 공존하는 환경이 됐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면서 “무안군에 대한 공동체 의식을 갖게 된 뜻깊은 기회였다.”고 말했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 수요자 맞춤형 도시농업 교육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생활 속 함께하는 도시농업으로 지역 공동체 회복 및 사회 공익기능 증대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