망운면, ‘까막눈’ 어르신 한글교실 개강
상태바
망운면, ‘까막눈’ 어르신 한글교실 개강
  • 김나인 기자
  • 승인 2019.09.09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안신문=김나인 기자] 망운면(면장 조영희)은 지난 4일 유년시설 교육기회를 놓쳐 한글을 깨우치지 못한 어르신 25명을 대상으로 어르신 한글교실을 개강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망운면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 추진위원회(위원장 박귀택)에서 추진하며, 주민역량강화를 위해 한글교육 뿐만 아니라 치매예방을 위한 웃음치료 교육, 난타교실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한다.

한글교실은 9월부터 11월까지 망운면복지회관 교육장에서 매주 2회(수·금요일) 10시부터 12시까지 운영한다.

조영희 망운면장은“한글교실을 통해 일상생활의 불편 해소는 물론 웃음과 즐거움을 주는 교육환경을 제공하여 어르신들에게 생활의 활력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