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향교, 공기 2570년 추기 석전대제 봉행
상태바
무안향교, 공기 2570년 추기 석전대제 봉행
  • 김정순 기자
  • 승인 2019.09.09 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안신문=김정순 기자] 무안향교(전교 김상풍)는 지난 7일 오전 10시 기관사회단체장 및 유림회원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무안향교 대성전에서 공기 2570년 추기 석전대제를 봉행했다.

▲▲ 지난 해 행사 사진

이번 추기 석전제는 석전의 의식을 알리는 전폐례(奠幣禮)를 시작으로 김산 군수가 초헌관(初獻官, 제향 때 오성위에 첫 번째 술잔을 올리는 제관으로 제사의 주인), 이계선 양림사 대표가 아헌관(亞獻官, 두 번째 술잔을 올리는 제관), 박익수 광주시교육청 장학관이 종헌관(終獻官, 마지막 술잔을 올리는 제관)으로 제를 올렸다.

석전제는 유교의 창사자인 공자를 위시한 27현을 추모하고 덕을 기리기 위해 매년 봄과 가을에 걸쳐 각각 1회씩 거행하는 행사로 음력 2월과 8월의 상정일(丁자가 들어가는 초일)을 택해 성균관을 비롯한 전국 234개 향교에서 일제히 치러지고 있다.

무안향교는 인(仁), 효(孝), 제(悌)를 근간으로 하는 공자의 가르침을 널리 선양하고, 매년 문묘석전제와 기로연(耆老宴, 조선시대 70세 이상의 원로문신들을 위로하고 예우하기 위해 국가에서 정기적으로 베푼 잔치), 사우제 행사 등을 통하여 전통 유교문화의 명맥을 잇는데 힘쓰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