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나무 건강터 만들기 교실’ 운영
상태바
‘꿈나무 건강터 만들기 교실’ 운영
  • 김정순 기자
  • 승인 2019.08.16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양, 구강보건, 비만예방 등 올바른 건강관리 습관 형성

[무안신문=김정순 기자] 무안군은 여름방학을 맞이하여 지난 1일부터 지역 내 지역아동센터 280여 명을 대상으로 건강생활습관 실천을 위한 ‘꿈나무 건강터 만들기 교실’을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관내 13개 지역아동센터에서 운영되는 ‘꿈나무 건강터 만들기 교실’은 금연, 영양, 신체활동, 구강보건 등 통합건강증진교육으로 올바른 건강습관 형성으로 자가 건강관리 능력 향상하기 위해 마련된 프로그램이다.

교육은 바른 잇솔질과 불소도포 및 흔하게 노출되고 있는 흡연·음주로 인해 발생하는 질병에 대해 알려주고, 균형 잡힌 식생활의 중요성과 성장판 자극 등 유연성을 발달시킬 수 있는 신체활동 등 올바른 건강생활습관과 건강행태 인식개선에 기여하는 프로그램들로 구성 돼 있다.

군 관계자는 “어린이 건강증진관리의 중요성은 평생 건강의 출발점인 만큼 어린이들이 올바르고 건강한 생활습관을 형성하여 튼튼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