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악 오룡지구 1단계 2020년 말 준공
상태바
남악 오룡지구 1단계 2020년 말 준공
  • 서상용 기자
  • 승인 2019.06.11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 오룡지구 공공시설물 인계·인수 T/F팀 회의 개최

[무안신문=서상용 기자] 무안군이 Life Style을 고려해 ‘맞춤 테마형 도시, 걷고 싶은 도시’를 콘셉트로 한 오룡지구 1단계 준공에 대비하고 있다.

군은 지난 4일 남악복합센터에서 효율적이고 적극적인 공공시설물 인계인수 준비에 따른 5개 분야(도로 및 교량, 교통, 상수도, 하수도, 공원녹지) 시설물에 대해 공무원과 외부 전문가 22명으로 구성된 T/F팀 회의를 가졌다.

이번 회의에서는 시설물 별 현장 검측 및 확인 방법, 추진 중 또는 완공된 시설물에 대한 현장 사전점검을 실시하고, 2020년 12월 준공기한동안의 세부점검일정에 대하여 논의했다.

오룡지구는 일로읍 망월리 일원에 2,767천㎡ 규모로 전남개발공사에서 2005년 실시계획이 승인되어 현재까지 추진 중에 있다.

단계별 조성계획은 6-1부터 6-4까지 4단계로 구분되며, 일부 6-1단계가 2020년 12월31일 부분준공을 바라보고 있고 최종 준공기한은 2024년 12월31일이다.

군 관계자는 “남악택지개발 조성 후 10여 년이 경과됨에 따라 도시개발 패러다임 변화에 부응한 저탄소 녹색도시 조성이 필요하다”면서 “소통과 창조적 활동이 넘치는 도시, 품격 있는 도시를 만들기 위해 공공시설물 인계인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