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산림자원연구소, 유아숲교육 4월부터 운영
상태바
전남산림자원연구소, 유아숲교육 4월부터 운영
  • 박승일 기자
  • 승인 2019.05.10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개 어린이집·유치원과 업무협약…11월까지 7개월

[무안신문=박승일 기자] 전라남도산림자원연구소(소장 박화식)는 4월부터 11월까지 8월을 제외한 7개월간 숲을 통해 유아의 오감 만족 및 전인적 성장 발달을 도모하는 ‘유아숲교육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대상은 6∼7세(만5∼6세)로 구성된 어린이집·유치원이다. 연구소 내 메타세쿼이아 가로수길과 숲속 놀이터, 치유의 숲 등에서 계절에 따라 변하는 자연과 함께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되며 정기반과 수시반으로 운영된다.

전라남도산림자원연구소는 정기반 운영을 위해 21개 유치원·어린이집과 유아숲교육 업무협약을 했다. 협약에 따라 관계기관은 앞으로 유아숲교육 분야에서 상호 교류지원을 확대함으로써 유아의 전인적 성장 도모와 산림교육 활성화를 위해 협업하기로 했다.

지난해에도 16개 기관과 업무협약을 해 운영했으며, 지속적인 수요 증가에 대응해 올해는 5개 기관을 더 확대했다.

특히 지난해 개발한 12월 산림청으로부터 인증받은 ‘산이랑 단이와 떠나는 숲속여행’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 프로그램은 ‘포로롱 새와 놀아요’, ‘꿈틀꿈틀 애벌레와 놀아요’ 등 계절 따라 변하는 연구소 자연경관과 함께 월별 다른 주제로 진행된다.

또한 연구소는 유아숲교육 뿐만 아니라 숲해설, 산림치유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초등학생, 일반 성인 등 대상자별 맞춤형 산림복지서비스를 하고 있다.

산림체험 프로그램 등 산림복지서비스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전라남도산림자원연구소 누리집을 참고하고, 참여를 바라는 도민은 산림복지팀(061-338-4251)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