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 계약심사와 일상감사로 예산 12억 원 절감
상태바
군, 계약심사와 일상감사로 예산 12억 원 절감
  • 박승일 기자
  • 승인 2019.04.04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문성 있는 사전 감사로 예산낭비 요인 제거

[무안신문=박승일 기자] 무안군은 지난 1월부터 3월까지 3개월 간 주요사업을 시행하기 전 계약심사와 일상감사를 실시하여 총 12억원의 예산을 절감했다고 밝혔다.

계약심사와 일상감사는 군에서 발주하는 1억 원 이상의 공사와 7천만 원 이상 용역, 2천만 원 이상의 물품제조·구매사업에 대해 발주 전 원가산정과 품질확보 적절성을 심사하는 제도이다.

군은 지난 1/4분기 동안 대형공사 및 용역, 설계변경 사업 등 총 56건에 대해 수량과다 산정, 시공방법 변경, 단가 및 요율 착오 적용 등의 사례를 지적하고 시정조치를 통해 사업비의 6%에 해당하는 12억 원을 절감했다.

또한, 실거래가격 미적용, 설계도서의 단산오류, 인건비 계상오류 등 잘못 처리된 사항 등에 대하여 바로잡아 3천 2백만 원을 추가로 반영했다.

군 관계자는“앞으로도 철저한 심사를 통하여 사업의 품질향상과 군 재정 운영의 효율성을 높이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무안군은 사후 적발위주의 감사관행에서 벗어나 각종 예산낭비 요인을 사전 차단하기 위하여 지난 2003년부터 계약심사와 일상감사 제도를 도입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