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첫 재난대비 ‘원격 마을방송’ 문자
상태바
전국 첫 재난대비 ‘원격 마을방송’ 문자
  • 박승일 기자
  • 승인 2019.04.02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도, 4월부터 모바일 앱 활용해 행동요령 신속 안내

[무안신문=박승일 기자] 전라남도는 4월부터 도민에게 재난 상황과 이에 대비하는 행동요령을 신속히 안내하기 위해 ‘모바일 웹 활용 원격 마을방송과 문자메시지 전송서비스’를 전국 최초로 실시한다.

그동안 위급한 재난 발생 시 안전 안내수단으로 긴급재난문자가 주로 사용됐다. 하지만 휴대폰 문자의 경우 글자 수가 적다는 단점 때문에 재난상황에 대한 행동요령을 구체적으로 전달하기 어려웠다. 마을별 안내사항 전달을 위해 주로 사용되던 마을방송도 시군별로 시스템이 서로 달라 통합 운영에 어려움이 있었다.

이에 전라남도는 지난해 10월부터 총 사업비 6억 5천만 원을 들여 모든 시군의 마을방송시설 6천525개소를 연계하고, 모바일 앱(APP)을 통해 원격으로 마을방송과 문자메시지를 전송하는 시스템을 구축했다.

기상청 지진조기경보시스템도 연계했다. 앞으로 전남지역에 규모 3.0 이상 지진이 발생하면 지진 대응 요령이 마을방송과 문자메시지로 자동 안내된다.

전라남도는 이번 사업을 통해 생명을 위협할 수 있는 각종 재난 발생 시 안전에 대한 정보를 언제 어디서든 신속하게 전달할 수 있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