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10.20 금 08:45  
> 뉴스 > 지방자치
   
전남도, 저출산 극복 보육플랜에 4천억 투입
올 하반기 본격 가동…보육서비스 질 향상 기대
2017년 08월 10일 (목) 08:37:35 박승일 기자 pwow1@naver.com

[무안신문=박승일 기자] 전라남도는 4천127억 원의 보육예산을 확보해 올 하반기부터 본격적으로 저출산 극복을 위한 어린이집 지원 보육프로그램을 가동한다고 밝혔다.

보육예산 4천 127억 원 가운데 시군비를 제외한 3천572억 원은 전라남도 일반회계 예산의 5.9%를 차지하는 규모다.

주요 사업은 어린이집 이용아동 무상보육료 1천478억 원, 누리과정 911억 원, 보육교직원 인건비 781억 원, 어린이집을 이용하지 않는 아동에 대한 양육수당 583억 원, 어린이집 근무 보육교사 처우개선비 209억 원, 어린이집 확충 및 기능보강사업 29억 원, 어린이집 보육교사의 출산 및 휴직 시 대체 근무자 지원을 위한 대체교사 지원사업 7억 원 등이다.

특히 올해 추경에서 지방비로 민간·가정어린이집 아동 1만 2천300명에게 월 2만 원의 부모부담 차액 보육료를 지원하고, 39인 이하 민간어린이집과 가정어린이집에 월 30만 원의 인건비를 책정해 취사부 604명을 채용토록 하반기부터 지원한다.

부모부담 차액 보육료가 지원됨으로써 학부모 부담이 줄어 무상보육 체감이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또 지금까지 원장이 교사, 취사부, 운전원 등 1인 4역 역할을 해온 소규모 어린이집은 취사부를 채용함으로써 종사자들이 아동보육에 전념할 수 있어 양질의 보육서비스 제공과 함께 지역사회의 맞춤형 일자리 창출이 기대된다.

전라남도는 앞으로도 아동과 종사자들의 쾌적한 근무환경 조성을 위한 혹서·혹한기 냉·난방비 지원, 민간 매입을 통한 국공립 확충 및 공공형 어린이집 확대를 통한 공보육체계 강화, 휴일 및 시간 연장형 보육 확대 등 맞춤형 보육서비스 제공으로 학부모의 어린이집 이용 선택의 폭을 넓여나갈 계획이다.

박승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회사소개개인정보보호정책저작권규약이메일무단수집거부광고문의기사제보사이트맵고객센터청소년보호정책
전라남도 무안군 무안읍 무안로 420, 2층 | Tel 061)454-5055~6 | Fax 061)454-5030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금남
Copyright 2008 무안신문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aisari@hanmail.net
무안신문의 모든 콘턴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 ·배포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