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철 불법 유동광고물 일제 정비
상태바
봄철 불법 유동광고물 일제 정비
  • 박승일 기자
  • 승인 2015.04.01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안신문=박승일기자]무안군은 지난 20일부터 오는 31일까지 남악신도시를 포함한 전 지역을 대상으로 도로변에 무분별하게 설치되어 있는 불법 유동광고물에 대한 봄철 집중정비 기간으로 정하고 일제 정비에 나섰다.

이번 집중정비 기간에는 주요 도로변 및 이면 도로 등에 설치되어 가로 경관을 해치고 보행 안전과 도로 교통을 저해하고 있는 현수막을 비롯해 입간판, 전단 등을 본청과 읍·면사무소 주관으로 일제 정비하여 봄철 행락객들에게 깨끗한 군의 이미지를 심어준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기존에 설치되어 있던 현수막 게시대 45개소 중 지난해 10개소를 자동게시대로 신설 및 교체한데 이어 올해에도 현수막 게시 수요가 많은 장소를 조사, 4개소를 자동게시대로 설치한다.

한편, 무안군은 지난해 7,389건의 불법광고물을 시정명령 및 철거한데 이어 올해에도 현재까지 1,994건을 정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