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탄 여성단체 ‘사랑의 떡국떡 나눔’ 귀감
상태바
몽탄 여성단체 ‘사랑의 떡국떡 나눔’ 귀감
  • 서상용 기자
  • 승인 2015.02.04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몽탄면적십자회·새마을부녀회, 850kg 떡국떡 나눠

[무안신문=서상요기자]몽탄면 여성단체들이 설 명절을 앞두고 ‘사랑의 떡국떡 나눔행사’를 잇따라 가져 귀감이 되고 있다.

지난 달 28일 몽탄면적십자회(회장 고안자) 회원 20여명은 몽탄면 복지회관에서 떡국떡 300kg을 만들어 몽탄면 관내 독거노인, 기초생활수급자 등 어려운 이웃 80세대에 온정을 담아 전달했다.

몽탄면적십자회는 평소 복지시설 환경정비, 김장김치 나눔행사 등 이웃사랑을 몸소 실천함으로써 지역사회 유대강화는 물론 나눔문화 확산에 기여하고 있다.

고안자 회장은 “회원 모두 봉사할 수 있어 무척 기쁘게 생각하고 있다”면서 “이번 행사가 주위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어 몽탄면새마을부녀회(회장 김성희)도 지난 달 30일 몽탄면 복지회관에서 회원 3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떡국떡 550kg을 만들어 몽탄면 45개리 전체 독거노인, 기초생활수급자 등 취약계층 100여 세대와 노인분회 및 각 마을경로당에 전달했다.

몽탄면새마을부녀회는 평소 어르신들을 위한 꿈여울 목욕장 운영, 김장김치 나눔행사 등 이웃사랑을 몸소 실천함으로써 사회단체 간 소통과 화합에 노력하고 있다.

김성희 회장은 “작은 정성이지만 소외된 이웃들에게 즐거움이 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이웃사랑에 모든 회원이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